자유게시판

지금이 무슨 조선시대인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개드립 댓글 0건 조회 61회 작성일 20-09-29 09:45

본문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텔레그램 보내기
여당이 공무원 피살 사건 당시 심야 문재인 대통령이 장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개최 사실을 몰랐다는 것을 감싸자 국민의힘 서울 송파병 당협위원장인 김근식 경남대 교수가 "대통령이 허수아비냐"고 비판했다.

김 교수는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긴박한 심야 안보장관회의를 몰랐다면 대통령이 핫바지냐"며 "아니면 그 정도는 처음부터 신경도 쓰지 않는 무책임하고 게으른 대통령이냐"고 비판했다.

이어 "이미 실종, 발견, 사살 소식이 청와대에 차례로 보고되었고 그 심각성 때문에 안보장관 회의가 심야에 열린 것인데, 정상적인 대통령이라면 사안의 위중함을 인식하고 당연히 회의 끝날 때까지 기다렸다가 곧바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했다.

김 교수는 "곤궁함을 벗어나기 위해 안보장관회의 개최사실을 대통령이 몰랐다고 청와대는 발뺌하는데 말도 안 되는 '비겁한 변명'"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설훈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문 대통령의 NSC 불참을 "새벽 1시에서 3시 사이에 관계 장관들이 NSC 회의를 했는데 꼭 거기에 대통령이 참석해야 하냐"며 "그건 아니다. 안 할 수 있는 것"이라고 말한 것을 반박하기도 했다.

김 교수는 "적당히 하라"며 "새벽이라 보고하지 않아도 괜찮은 거라면 그것도 한심하다"고 꼬집었다. 이어 "지금이 조선시대 왕조냐. 왕께서 침수드셨으니 아침에 기침하시기 전엔 백성 한 명 죽는 정도론 깨우지 말아야 하냐"고 비꼬았다.

더불어 "설 의원이 내년 당대표를 노리고 오바하는진 모르겠지만 대통령을 비호하더라도 최소한 말이 되게 하라"며 "옹호가 궤변이 돼선 안 된다"고 덧붙였다.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2019 © HTTPS://GAEDRIP.CO.KR